경주 무량사 앞 서호지에서

왼손과 오른손을 가로질러 저어 보나 
잡히는 것이 없네
오늘도 하릴없이 하루를 나네